펜탁스에서 신통방통한 물건이 6월말에 나온답니다. 예상가격 2만엔.

펜탁스 DSLR 카메라 645D / K-5 / K-r과 호환되는 GPS 유니트(크기 49 x 33 x 59.5mm, 무게 50g)입니다. 카메라 핫슈에 장착하면 자동으로 위치 정보를 포착해 이미지에 위도, 경도, 세계 표준시와 방위 등을 기록해 주는 것 말고도, 천문인들에게 유용하게 사용될 <ASTRO TRACER>(간이 천체추척 촬영)  기능이 있다 합니다. 

 다시말해 적도의가 없이 카메라만 삼각대에 올리고도 5분정도 광시야 촬영이 가능하다는 것.

 원리는 카메라의 손떨림 방지 (Shake Reduction)기능을 이용해 카메라의 이미지 센서를 변화시켜 흐르는 별을 점상으로 찍게 하는 모양입니다.

K-5의 경우 (적위 0도) 50mm이하에서 300초, 200mm에서 110초 정도를 점상으로 찍을 수 있다는데...  이것 참 !!

 

2. ASTRO TRACER for effortless astronomical photography
 When mounted on the PENTAX K-5 or K-r camera body, the O-GPS1 also offers the advanced ASTRO TRACER function, which couples the unit with the camera’s SR (Shake Reduction) system and enables users to photograph celestial bodies.

 The unit can calculate the movement of stars, planets, and other bodies using the latitude obtained from GPS data and the camera’s alignment data (horizontal and vertical inclinations and aspect) obtained from its magnetic and acceleration sensors, then shifts the camera’s image sensor in synchronization with the movement of the objects.

  As a result, stars and other bodies are captured as solid points rather than blurry streaks, even during extended exposures.

 This is the ideal tool for those interested in astronomy and it makes taking images much simpler, as it eliminates the need for additional accessories such as equatorial telescopes.

 

o-gps1.jpg